아이오닉 5, 첫날에만 약 2만5천대 사전계약…역대 최다
파라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1/02/26 [08:5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현대자동차가 지난 23일 선보인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가 사전 계약 첫날 약 2만5천대를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아이오닉 5는 사전계약 첫날인 이날만 약 2만5천대의 계약이 들어오며 올해 연간 판매 목표(2만6500대)에 육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지금까지 현대차그룹이 출시한 역대 모든 모델의 사전계약 첫날 기록을 갈아치우는 수준이다. 이전까지는 지난해 8월 출시한 4세대 카니발(2만3천대)이 최다였다.

 

아이오닉 5의 가격(전기차 세제 혜택 전, 개별소비세 3.5% 기준)은 익스클루시브가 5천만원대 초반, 프레스티지가 5천만원대 중반이다.

 

최대 300만원의 개소세 혜택과 구매보조금(서울시 기준 1천200만원)을 반영하면 롱레인지 익스클루시브 트림은 3천만원대 후반의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파라뉴스


통계청, 홀로 사는 노인 166만명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