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의정부·남양주, 1년새 집값 40% 급등
파라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1/07/08 [08:3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www.paranews.co.kr

 

 

경기도 고양시와 김포시, 의정부시, 남양주시의 집값이 지난 1년새 40% 넘게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7일 부동산 정보제공업체 경제만랩이 KB부동산 리브온의 주택가격동향을 분석한 결과 작년 6월 1천353만원이었던 고양시의 3.3㎡당 아파트 평균 매매가는 지난달 1천970만원으로 45.6% 상승했다.

 

고양시 덕양구 무원마을 두산아파트 전용면적 71.55㎡는 지난해 6월 17일 3억7천만원(15층)에 실거래가 이뤄졌지만, 지난달 11일에는 6억200만원(14층)에 팔려 62.7% 상승률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김포시는 3.3㎡당 평균 아파트값이 1천66만원에서 1천545만원으로 45.0%, 의정부시는 1천85만원에서 1천568만원으로 44.5% 올랐다.

 

남양주시도 1천184만원에서 1천703만원으로 43.8% 상승해 40%대의 상승률을 나타냈다.

 

김포시 장기동 고창마을 자연앤어울림 전용 84.85㎡는 작년 6월 27일에 3억2천만원(16층)에 매매 계약서를 썼지만, 지난달 19일에는 5억2천만원(17층)에 실거래가 이뤄져 1년간 62.5% 상승했다.

 

의정부시 낙양동 반도유보라아이비파크 전용 78.73㎡는 지난해 6월 18일 3억4천500만원(14층)에 매매됐으나 지난달 12일에는 5억2천800만원(15층)에 팔려 1년간 53.0% 올랐다.

 

이 밖에 안산시(37.7%), 시흥시(37.6%), 용인·광주시(37.4%), 양주시(35.5%), 의왕시(35.1%) 등이 30%대 상승률을 보였다.

 

이들 지역은 기초자치단체 기준으로 하면 지난 1년간 집값 상승률 전국 1∼10위를 휩쓸었다.


www.paranews.co.kr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파라뉴스


통계청, 홀로 사는 노인 166만명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