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4단계 격상…'잘했다' 71.9% '잘못했다' 25.7%
파라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1/07/12 [08: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www.paranews.co.kr

 

방역당국이 수도권 거리두기를 4단계로 격상한 것에 대해 국민 10명 중 7명은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2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9일 전국 만 18세 이상 5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71.9%는 '잘한 일'이라고 답했다.

 

이중 '매우 잘한 일'은 45.3%, '어느 정도 잘한 일'은 26.5%로 나타났다.

 

반면 '잘못한 일'이란 응답은 25.7%로 '매우 잘못한 일' 14.9%, '어느 정도 잘못한 일' 10.8%로 각각 집계됐다.

 

'잘 모르겠다'는 2.5%였다.

 

이념성향과 지지정당 별로 진보층(92.4%)과 더불어민주당 지지층(91.4%)에선 긍정 평가가 압도적인 것으로 나타난 반면, 보수층(52.8% vs 42.2%)과 국민의힘 지지층(47.3% vs 48.5%)에선 평가가 다소 팽팽하게 갈렸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www.paranews.co.kr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파라뉴스


통계청, 홀로 사는 노인 166만명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