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3' 사전예약 시작… 공시지원금 최고 24만원
파라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1/10/01 [09:4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www.paranews.co.kr

 

 

애플의 신형 스마트폰 ‘아이폰13’ 시리즈의 공시지원금이 최고 24만원으로 책정됐다.

 

1일 애플의 아이폰13 시리즈 사전예약이 시작되면서 이동통신사들도 아이폰13 공시지원금을 예고했다. 공시지원금은 아이폰13이 정식 출시되는 오는 8일 최종 확정된다.

 

공개된 각사 예고안에 따르면 아이폰13의 공시지원금은 최고 24만원으로 KT가 가장 높다. 이통사별로는 ▲SK텔레콤 5만3000원~13만8000원 ▲KT 8만5000원~24만원 ▲LG유플러스 8만4000원~22만9000원이다. 8만원대 5G 요금제 기준으로 SK텔레콤은 11만원, KT는 14만7000원, LG유플러스는 15만2000원을 공시지원금으로 책정했다.

 

이통사별로 살펴보면 SK텔레콤의 요금제별 공시지원금은 ▲0틴5G 5만3000원 ▲슬림 6만5000원 ▲5GX 레귤러 7만4000원 ▲5GX 레귤러 플러스 7만9000원 ▲5GX 프라임 11만원 ▲5GX 플래티넘 13만8000원으로 3사 중 가장 낮다.

 

KT는 ▲5G 세이브 8만5000원 ▲5G 틴 8만6000원 ▲5G 슬림 10만원 ▲5G 심플 12만7000원 ▲슈퍼플랜 베이직 14만7000원 ▲슈퍼플랜 베이직 초이스 15만원 ▲슈퍼플랜 스페셜 18만3000원 ▲슈퍼플랜 스페셜 초이스 20만1000원 ▲슈퍼플랜 프리미엄 초이스 24만원을 공시지원금으로 지급한다.

 

LG유플러스의 공시지원금은 ▲5G 라이트(시니어/청소년) 8만4000원 ▲5G 라이트 10만1000원 ▲5G 스탠다드 13만5000원 ▲5G 프리미어 에센셜 15만2000원 ▲5G 프리미어 레귤러 16만9000원 ▲5G 프리미어 플러스 18만6000원 ▲5G 프리미어 슈퍼 20만3000원 ▲5G 시그니처 22만9000원이다.

 

지난달 15일 공개된 아이폰13 시리즈는 전작과 마찬가지로 ▲아이폰13(6.1인치) ▲아이폰13 미니(5.4인치) ▲아이폰13 프로(6.1인치) ▲아이폰13 프로맥스(6.7인치) 등 4종으로 구성됐다. 아이폰13 시리즈는 전작과 비교해 외관상 변화가 크진 않지만 CPU 처리 성능을 최대 50% 개선한 ‘A15 바이오닉’ 칩을 탑재해 성능을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국내 출고가는 저장용량에 따라 ▲아이폰13 미니 95만원 ▲아이폰13 109만원 ▲아이폰13 프로 135만원 ▲아이폰13 프로 맥스 149만원부터 시작한다.


www.paranews.co.kr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파라뉴스


알뜰폰, 이통3사 경쟁속 가입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