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Z' 출시 39일 만에 100만대 돌파
파라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1/10/06 [08:4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www.paranews.co.kr

 

 

삼성전자는 3세대 폴더블폰 '갤럭시 Z 폴드3'와 '갤럭시 Z 플립3'의 국내 판매량이 정식 출시 39일만인 지난 4일 100만대를 돌파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폴더블폰 전작은 물론, 바(Bar) 타입의 스마트폰을 모두 포함해도 갤럭시 노트10, 갤럭시 S8에 이어 역대 3번째로 빠른 기록이다.

 

특히 'Z플립3'의 판매 비중이 약 70%로 폴더블폰 대중화를 이끌고 있다. 삼성전자는 2030 여성 소비자를 중심으로 많은 호응을 얻고 있고, 구매 고객의 약 54%가 MZ세대 소비자로 분석됐다고 설명했다.

 

제품 색상별로는 총 7종 가운데 깔끔한 내추럴 색상인 크림, 우아하고 신비한 라벤더 색상이 가장 많은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았다.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한정 판매한 자급제 모델 중에는 핑크 색상의 선호도가 가장 높았다.

 

'Z폴드3'는 팬텀 블랙 색상이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512GB 내장 메모리 모델의 판매 비중이 약 40%를 차지했다.

 

전체 판매량 중 자급제 비중이 약 20%였으며, 자급제 판매 가운데 온라인 판매 비중은 약 58%로 집계됐다.

 

이번 갤럭시Z 시리즈는 사전 예약자 대상 개통 첫 날에만 27만대가 개통되며 국내 스마트폰 개통 첫 날 기록을 새로 썼다. 앞서 진행된 사전 예약에는 약 92만명이 신청했다.

 

삼성전자는 시장의 예측을 훨씬 뛰어 넘는 수요로 인해 사전 개통 기간을 처음으로 2차례 연장하기도 했다.

 

회사는 이같은 판매 호조는 강화된 내구성과 차별화된 사용성을 갖춘 제품력 뿐 아니라, MZ 세대를 겨냥한 다양한 참여형 마케팅 활동에 따른 것으로 분석했다.

 


www.paranews.co.kr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파라뉴스


알뜰폰, 이통3사 경쟁속 가입자
많이 본 뉴스